회원등록 비번분실
Community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8-16 (수) 09:31
ㆍ추천: 0  ㆍ조회: 1725      
IP: 211.xxx.56
[의학칼럼] 목에 뭔가 걸려 있는 것 같아요
목에 뭔가 걸려 있는 것 같아요

목 안에 덩어리가 걸려 있는 느낌 또는 조이는 느낌이 지속적으로 느껴지는 상태를 인두종괴감 또는 인두신경증이라 합니다. 과거에는 인두종괴감 환자의 많은 수가 정신과로 의뢰되었지만, 근래에는 이비인후과 초진 환자의 3~10%를 차지할 정도로 이비인후과에서 중요한 자리를 차지하게 되었습니다. 여러 가지 검사를 해보아도 특별한 이상이 없고 환자는 실제로 느껴지는 고통이 심하므로 여러 병원을 다니게 되며 별다른 이상이 없다는 소리와 함께 ‘신경성’이란 이야기를 듣는 수가 많습니다.
이런 환자의 원인을 알아보면 먼저 단순 이학적 검사에서 편도비대나 갑상선종, 목의 골 증식체등을 발견하는 수도 있으나 대개는 특별한 이상이 없는 경우가 많으며 또한 요즘은 메스컴의 영향으로 암에 대한 정도를 많이 듣게 되어 혹시 ‘내가 암이 아닌가’ 하여 불안해 하며 심한 환자는 정신과 전문의의 상담을 받고 신경안정제등을 복용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별효과가 없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최근 진단 방법의 발달로 원인 불명의 인후두 이물감은 단순히 신경성 질환이 아니고 위액의 역류에 의하여 생기는 경우가 많다는 사실이 증명되고 있습니다. 식사 후 신물과 트림이 올라오면 식도염이나 인후두의 염증과 부종을 유발하여 무언가 걸린듯한 증상을 호소하게 됩니다. 후두내시경과 24시간 산성도 검사 그리고 식도촬영 등을 이용하여 검사하여 보면 위액의 역류가 인후두 부위까지 올라오는 것이 증명되며 식도의 운동장애나 식도염이 보이기도 합니다. 위액의 역류는 인두이물감 뿐 아니라 애성(쉰목소리), 만성기침, 삼킴장애, 후두결절 및 폴립 등의 원인이 되기도 하며 심지어는 후두암의 원인으로도 보고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상기의 증상이 일반적인 치료에 잘 반응하지 않고 오래 지속되는 경우는 위내시경이나 역류성 식도질환에 대한 검사와 치료가 필요하다고 하겠습니다.
치료는 남성의 경우 흡연과 음주와도 관련이 있어 금연과 구강의 청결이 우선되어야 하며 역류성 질환이 발견되면 먼저 식이요법으로 위액을 역류시킬 수 있는 기름기 많은 음식, 초콜렛, 탄산음료 등을 삼가고 특히 잠들기 3시간 전에는 금물입니다. 금주, 금연과 더불어 너무 꽉 끼는 의복은 피하도록 하며 비만환자는 체중을 줄이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약물치료로 큰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증상이 호전되기까지는 시일이 필요하므로 금방 증상이 좋아지지 않는다고 실망하지 말고 꾸준히 치료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자료제공: 안희이비인후과 055)388-3366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6 [향기있는 아침] 엄마 과자야!! 관리자 2018/06/11 756
25 [향기있는 아침] 얻기 위해선 먼저 버려야 관리자 2018/03/14 641
24 [향기있는 아침] 미사일 분노 관리자 2018/03/07 620
23 [향기있는 아침] 자연사 예약 환자 관리자 2018/03/05 703
22 [향기있는 아침] 한 방울 관리자 2018/01/24 1062
21 [의학칼럼] 목에 뭔가 걸려 있는 것 같아요 관리자 2017/08/16 1725
20 [의학칼럼] 자꾸 사래가 들려요 관리자 2017/08/14 1163
19 [의학칼럼] 알레르기성 비염 2 관리자 2017/08/09 1161
18 [의학칼럼] 알레르기 비염 관리자 2017/08/07 1201
17 [향기있는 아침] 빛을 향해 가는 사람 관리자 2017/08/07 1152
16 [의학칼럼] 축농증 (부비동염) 관리자 2017/07/31 2117
15 [향기있는 아침] 간이 딱 맞는 사람 관리자 2017/07/31 1111
14 [의학칼럼] 비출혈 (코피) 관리자 2017/07/26 2169
13 [의학칼럼] 보청기 관리자 2017/07/24 1084
12 [의학칼럼] 소음성 난청 2 - 청력손상을 일으키는 소리 관리자 2017/07/19 1126
11 [의학칼럼]소음성 난청 1 - 소음성 난청이란 ? 관리자 2017/07/17 1060
10 [향기있는 아침]어느 사형수의 마지막 5분 관리자 2017/07/17 1038
9 [의학칼럼] 노인성 난청 관리자 2017/07/12 1060
8 [의학칼럼] 편두통과 어지러움 관리자 2017/07/10 1062
7 [향기있는 아침] 부부 관리자 2017/07/10 1189
12